fbpx

여행

과거와 현재를 아우르는 통영 여행

ㅤ ㅤ 이순신부터 전혁림까지과거와 현재를 아우르는 통영 ㅤ 통영은 최근 몇 년 사이에 가장 눈에 띄는 여행지였다. 지금은 ‘동양의 나폴리’ 같은 수식어가 붙어 있지만, 사실 이순신 장군의 흔적을 가장 많이 찾아볼 수 있는 고장이다. 1592년 7월 8일은 통영 앞바다에서 그 유명한 ‘한산도대첩’이 벌어진 날. 지금 이 시기가 통영을 여행할 적기다. ㅤ ㅤ 통영까지 가려면 길이 …

과거와 현재를 아우르는 통영 여행 더 보기 »

혼자 즐기는 삶의 쉼표, 나의 첫 백패킹

    혼자 즐기는 삶의 쉼표나의 첫 백패킹   중년 남성들이 뜨겁게 사랑하는 TV 프로그램 중 단연 1위는 MBN ‘나는 자연인이다’이다. 깊은 산 속 스스로 의식주를 해결하며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는 자연인의 모습은 남성다움, 자유로움의 상징처럼 다가온다. ‘나는 자연인이다’의 캠핑 버전에 도전해 보자. 배낭 하나 짊어지고 떠나는 백패킹이라면 새로운 활력소가 되어줄 것이다.     소풍, 수학 …

혼자 즐기는 삶의 쉼표, 나의 첫 백패킹 더 보기 »

늦가을, 성북을 거닐다

    늦가을, 성북을 거닐다 서울 성북구에는 계절의 빛깔을 온전히 드러내는 자연이 있다. 역사를 묵묵히 담아내는 건축물도, 자신만의 언어로 세상과 만나는 예술가도 많다. 가을색이 완연한 11월의 어느 날, 성북구를 찾았다. 찰나라도 좋은 시간을 그곳에서 만났다.   아름다운 근대한옥 ‘최순우 옛집’ 골목에 들어서서 계단을 오르면 다른 세계가 열린다.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라는 책으로 유명한 미술사학자 혜곡 최순우 …

늦가을, 성북을 거닐다 더 보기 »

대구의 역사를 간직한 근대골목의 오후

   대구의 역사를 간직한 근대골목의 오후   미뤘던 여행을 떠나기로 했다. 오랫동안 마음속에 품어왔던 대구다. 언제쯤 발걸음을 떼어볼까 기회만 보던 차에 쏟아지는 가을볕에 몸을 일으켰다. 표를 끊고 기차에 몸을 실었다. 1시간 50분, 이렇게 가까운 곳이었던가. 대구의 심장부를 거닐기로 했다. ‘중앙로’라고 불리는 곳. 대구의 역사를 간직한 골목이 그곳에 있었다.     도시 여행이 좋은 이유는 편리한 …

대구의 역사를 간직한 근대골목의 오후 더 보기 »

여행에서 희망 찾기, 5편의 로드 무비

      여행에서 희망 찾는 로드 무비   여행을 소재로 하는 영화들은 오랫동안 관객의 사랑을 독차지해왔다. 이렇게 여행이나 장소의 이동 등을 통해 이야기가 진행되는 영화를 ‘로드 무비’라고 한다. 이런 영화들은 길(路)이 주는 인생의 상징성을 주제로 활용하며, 흔히 여행과 함께 주인공이 성장하는 과정을 그려낸다.   만약 어딘가로 훌쩍 떠나고 싶다면 먼저 여행을 위한 감수성을 되살릴 …

여행에서 희망 찾기, 5편의 로드 무비 더 보기 »

코로나 시대에 다시 ‘여행’을 꿈꾸다.

      집 나가면 즐거워진다떠나자, 여행   낯선 곳을 찾아가는 여정과 그곳에서 보내는 시간은 순간의 즐거움뿐 아니라 두고두고 회상할 추억이 된다. 중장년층은 시간 여유가 생기면서 하고 싶은 일 일순위로 여행을 손꼽는다. 어디든 훌쩍 떠나고 싶은 코로나 시대, 여행의 질을 높이는 법, 한 달 살기 하는 법, 여행으로 인생이 바뀐 사람들 이야기 등을 소개한다.   …

코로나 시대에 다시 ‘여행’을 꿈꾸다. 더 보기 »

양평, 겨울 강변, 어딜 가볼까?

    양평, 겨울 강변을 걷다   양평 군내에 테마별 도보 여행을즐길 수 있는 물소리길이 있다. 그중 경의중앙선 아신역과 양평역사이에 조성된 강변이야기길은남한강을 따라 걸으며 자연, 공원,문화공간 등을 만날 수 있어 특별하다.     코끝이 찡한 겨울.차가운 공기를 가르며시골길을 걷노라면개구쟁이 시절로 돌아간다. 길가 돌멩이, 이름 모를 들꽃 하나도호기심 가득한 눈초리로 바라보고만져보던 동심이 꾸물꾸물 되살아난다. 소박한 마을을 …

양평, 겨울 강변, 어딜 가볼까? 더 보기 »